야외에서 DSLR의 사진을 스마트폰으로 옮기는 최고의 방법(개인적인 생각)



  1. WIFI가 지원되는 DSLR 카메라를 사용한다. (카메라, 스마트폰 양쪽 배터리 소모 심함)
  2. 1번이 안될 경우 WIFI가 지원되는 메모리카드를 사용한다. (단점은 1번과 동일 , eyefi 라고 함)
  3. 마이크로sd카드로 찍고 스마트폰에 바로 삽입한다.(스마트폰이 외장SD를 고용량까지 지원해야 함)

대략 위 3가지 방법이 있을 수 있겠습니다.  2,3번은 직접 해보았는데 2번은 오류와 동작 속도 때문에 사용을 권장하진 않습니다.
3번이 가장 빠르고 배터리 소모도 없습니다.


2번 항목의 단점
  • 배터리 소모가 심하다.
  • 무선인터넷으로 파일이동이 일어나기에 속도가 느리다.
  • 스마트폰의 어플로 구동되기에 어플 실행 시 오류가 잦다.

3번 항목의 단점
  • 마이크로 SD카드가 쓰기속도가 아무리 빨라도 씨에프카드보다 다소 느림, 체감 상 2장 정도 느린 것 같음
    --> 즉, 연사로 7장 찍으면 5장까지 찍히고 6장 부터는 저장될 때 까지 몇초 기다려야 함
  • 스마트폰에서 해당 마이크로 SD카드가 지원되는지 확인을 먼저 해보아야 함 (아이폰은 사용불가)




파란박스 조합으로 사용하면 됨, 빨간박스의 eyefi 는 사용을 권장하지 않음, 연사로 몇 번 사용하면 메모리카드 자체가 망가짐







댓글을 달아 주세요

비밀글 (Serect)
댓글 달기 (Submit)